반응형

1000만원 단타 친 20대 70만원 벌 때 우량주 묻어둔 60대는…

미래에셋증권 고객 계좌 분석

20대·男·중소형株 투자 수익률 낮아
우량株 묻어둔 5060은 50%대

장투 47% vs 단타 17%…장기투자의 힘

서울 수송동 연합인포맥스 주식 현황판에 나타난 카카오의 1년 주가 그래프를 한 관계자가 살펴보고 있다.

6.8% vs 54.0%. 투자 종목을 쉴 새 없이 교체한 20대와 우량주를 사놓고 장기 투자한 60대 이상 투자자의 최근 1년 수익률이다. 단타족이 최근 횡보장에서 주식을 빈번히 사고팔면서 작년 급등장에서 벌어들인 수익까지 다 까먹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지난 1년간 우량주에 투자해 놓고 주식을 들고 있는 투자자와 단타족의 수익률 격차는 올 들어 많게는 여덟 배까지 벌어졌다. 전문가들은 초보 개미(개인투자자)들이 조급한 마음에 횡보장에서 주식을 샀다 팔았다 하면 수익률은 더 악화할 것이라고 조언하고 있다.

1일 미래에셋증권에 100만원 이상 돈을 넣어놓고 투자하는 93만5949명의 주식회전율(매매 빈도)과 수익률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 단타족과 장타족의 최근 1년 수익률이 2.7배가량 차이 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주식회전율은 거래량이 많았던 올해 1~3월을 기준으로 했다. 회전율 300% 이상인 단타족의 최근 1년(5월 21일 기준) 수익률은 17.5%에 그쳤다. 회전율이 50% 미만인 투자자의 같은 기간 수익률은 47.8%에 달했다.

주식회전율은 보유 주식을 얼마나 자주 매매했는지를 가늠할 수 있는 지표로 숫자가 클수록 매매 빈도가 높다는 의미다. 1000만원을 넣어놓고 3개월 새 주식 거래를 1000만원어치 하면 회전율은 100%가 된다.

2030세대 젊은 층일수록 종목을 계속 바꾼 것으로 나타났다. 이들은 짧은 기간에 높은 이익을 낼 목적으로 지수의 두 배로 움직이는 레버리지나 지수와 반대로 움직이는 인버스 상장지수펀드(ETF)에 번갈아 투자한 것으로 나타났다. 회전율 300%가 넘는 2030세대의 1년 수익률은 6.9%에 그쳤다. 삼성전자 (KS:005930) 카카오 현대차 등 우량 대형주를 포트폴리오에 담아 1년째 장기 투자하는 60대 이상 투자자는 같은 기간 54.0%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투자자들이 지난해 큰 수익을 거둔 승리감에 빠져 거래를 자주 하다가 평균보다 낮은 수익률을 기록하고 있다”며 “기업의 펀더멘털이 아니라 운과 타이밍에 의존하는 투자로 높은 수익을 낼 가능성은 희박하다”고 지적했다.

주가 3000~3200선 횡보장 속 '단타 vs 장타' 승자는지난해 가장 쉽게 보고 들을 수 있었던 스토리 가운데 하나가 주식투자 성공기였다. 하지만 올해는 이 성공 후일담이 자취를 감췄다. 첫 주식 투자 이후 들떠 있던 주부 투자자도, 일확천금의 꿈을 품고 베팅에 나섰던 젊은 개미(개인투자자)들도 요즘 상황은 그다지 좋지 않다. 주가가 3000~3200선에서 횡보하고 있기 때문이다.

30대 투자자 A씨는 최근 1년 수익률이 -80%에 달한다. 변동성이 큰 코스닥 바이오주, 레버리지·인버스 상장지수펀드(ETF)나 테마주를 위주로 투자하며 한때 큰 수익을 냈지만 점차 타이밍이 어긋나며 수익률이 나빠졌다. 종목 분석 없이 각종 테마와 운에 기대 투자하던 A씨의 월평균 회전율은 500%. 종목을 바꿀수록 수렁에 빠지기 시작했다. ○1년에 -80% 손실낸 이유는?A씨와 같은 ‘단타족’의 시름이 깊어지고 있다. 미래에셋증권 데이터랩팀을 통해 고객 93만5949명의 주식 회전율(매매 빈도)과 수익률의 상관관계를 분석한 결과는 이 같은 모습을 고스란히 담고 있다.

주식회전율이 300% 이상인 20대 단타족은 최근 1년간 6.9%, 6개월 수익률은 -2.4%로 나타났다. 지난해 돈을 번 사람들은 주가가 횡보하자 올 들어 마음이 급해졌다. 이들이 가장 많이 매매한 종목은 KODEX 레버리지 ETF였다. 코스피200지수 상승분의 두 배 수익률을 거두는 상품이다. 국민주 삼성전자도 상위종목에 포진해 있었지만 그 뒤를 이은 종목은 KODEX 200선물인버스2X ETF다. KODEX 레버리지와 반대로 지수 하락에 베팅해 두 배의 수익을 낸다. 최근 지지부진한 장세에서 지수 상승과 하락을 예상해 투자에 나섰지만 결국 저조한 수익을 기록한 셈이다. 업계 관계자는 “빈번한 거래로 인한 손실금과 거래 수수료까지 더해져 수익률이 더욱 낮아진 것”이라고 분석했다.

1년 전 삼성전자, 카카오, 셀트리온 등에 투자해 묻어둔 투자자는 정반대 결과를 얻었다. 우량주에 장기 투자(회전율 50% 미만)한 60대 이상 1년 수익률과 6개월 수익률이 각각 54.0% 18.3%로 집계됐다. 투자자 B씨의 경우 지난해 주도주로 떠오른 카카오와 네이버 등에 투자한 결과 잦은 매매 없이 100% 넘는 수익을 기록하고 있다.

전체 투자자의 평균 수익률도 이 같은 흐름을 보였다. 주식회전율이 50% 미만인 투자자 33만1581명의 1년 수익률은 47.8%, 50~300%(38만9694명)의 경우 45.3%를 기록했다. 반면 회전율이 300% 이상인 21만4674명의 수익률은 17.5%까지 떨어졌다. ○“과도한 자신감이 화근”단타족이 저조한 수익을 낸 사례는 과거에도 숱하게 많았다. 한화투자증권이 5년 전 발표한 회전율과 수익률 간 상관관계를 분석한 것 역시 결과는 같았다. 당시 회전율 100% 이하 그룹의 연간 수익률은 7.1%인 데 비해 2000% 이상 그룹은 18.4%의 손실을 기록했다. 당시도 주가가 박스권에 갇혀 있을 때였다. 거래 빈도가 높아질수록 거래 수수료가 수익률에 미치는 영향이 크다는 분석도 내놨다. “거래비용에 따른 수익률 감소 효과가 회전율 100% 이하 그룹에선 1.1%포인트로 나타났지만 2000% 이상에서는 36.5%포인트로 나타났다”는 설명이다.

주식 투자 열풍이 본격화한 작년에도 상황은 마찬가지였다. 자본시장연구원이 지난해 국내 주요 증권사 네 곳의 표본 고객 20만 명을 대상으로 이 기간 주식 거래 등을 살펴본 결과 작년 주식시장에 첫발을 디딘 신규 투자자의 평균 주식 보유 기간은 8.2거래일에 불과했다. 중소형주 투자자, 20대, 남성, 소액투자자의 거래회전율이 높았다. 전체 개인투자자의 거래 중 당일 매수한 주식을 당일 매도한 거래 비중은 55%나 됐다. 그 결과 신규 투자자의 62%는 손실을 냈고, 이들의 누적 수익률은 5.9%에 그쳤다. 수수료 등 거래비용을 포함하면 수익률은 -1.2%로 떨어졌다.

황세운 자본시장연구원 선임연구위원은 “레버리지, 인버스 상품이나 테마주에 투자한다는 것은 투자 종목에 대한 공부가 전혀 안 된 상태에서 주식을 도박처럼 대하고 있다는 것”이라며 “수익률에 대한 과도한 자신감을 버리지 않으면 더 큰 손실을 볼 수 있다”고 조언했다.

반응형
반응형

 

주된사업은 환경생태복원사업, 조경사업, PC저류조사업, 환경플랜트사업, 기타 건축공사업을 영위하고 있음.

 

2019년 2분기 기준 5개 계열회사를 보유중

 

요것도!
블록을 많이 만드는 회사
친환경 그룹이자 레고 실사판!
오늘의 상한가

 

환경생태 복원사업은 생태(호안)블록 및 투수(보도)블록, PC저류조(Precast Concrete)를 제조, 판매, 시공하는 사업임.

 

2019년 2분기 기준 매출 비중은 48.2%임.

 

 

 

이 전 총리는 지난 9일에 이어 전일에도 종로 유세지를 찾아 “종로에 대해 주민의 삶의 질을 높이도록 도시재생사업을 추진할 것”이라며 “청년이 돌아오는 종로로 바꿔가고 싶다. 그러기 위한 교육, 보육, 주거환경, 산업의 변화가 있어야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교통이 원활한 종로로 개선코자 한다”며 “고양 삼송과 용산 구간 신분당선 연장도 추진하겠다”고 덧붙였다.

이같은 소식이 전해지면서 도시재생뉴딜사업 수혜주로 거론되는 자연과환경에 투자자들의 관심과 함께 기대 매수세가 몰렸다는 관측이다.

 

실제 자연과환경은 수질정화·지하수 정화·조경 등 환경생태복원사업을 하고 있다. 지난 10일엔 무기산화물 기반 광촉매가 적용된 콘트리트 블록 관련 특허도 취득했다. 이 특허는 다양한 습도 및 온도 영역에서 우수한 광분해 효율로 휘발성 유기화합물 등의 환경 오염물질을 분해시키기 때문에 대기질 향상에 기여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반응형

'*기업 & 종목 소개 > - KOSDAQ 코스닥' 카테고리의 다른 글

(084650) 랩지노믹스 - (1)  (0) 2020.02.20
(083550) 케이엠 - (1)  (0) 2020.02.19
(043910) 자연과환경 - (1)  (0) 2020.02.19
(033310) 디케이디앤아이 - (1)  (0) 2020.02.19
(065950) 웰크론 - (1)  (0) 2020.02.19
(045060) 오공 - (1)  (0) 2020.02.19

+ Recent posts